닫기
연예인들의 두피관리 비법?

연예인들의 두피관리 비법?        

 

 

최근 20~30대의 직장인 탈모가 급격히 늘어남으로써 탈모 초기에 어떻게 관리를 해주느냐에 따라서 탈모가 더 심각해질수도 있거나 탈모가 개선될 수도 있다고 한다.

 

최근에는 일반인들과 함께 많은 스타들의 탈모에 대한 고민 내용이 방송을 타면서 탈모에 대한 관심이 점차 커지고 있다. 또한 네티즌들도 10년 후에 탈모가 진행될 아이돌들의 사진을 검색어에 올리면서 탈모에 대한 관심이 점차 커지고 있다.

 

그렇다면 연예인들은 스트레스 관리와 두피관리를 어디에서 받을까? 여러 두피관리 센터중에서도 최근 여러 방송을 통해서 잘 알려진 (주) 다모생활건강의 명가 탈모관리 브랜드인 아미치 0.3에서 많이 받는다고 한다.

 

아미치 0.3에서 스트레스와 두피관리를 받는 연예인들로는 개그콘서트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권재관과 개그맨 MC 권영찬, 김성규, 연예가중계의 김태진과 최근 결혼해서 방송을 타고 있는 전 영턱스클럽의 리드보컬인 박성현씨등 많은 연예인들이 스트레스케어와 탈모관리를 받고 있다고 한다.

 

아미치 0.3이 유명한 이유는 (주)다모생활건강의 탈모관리 제품이 식약청에 의약외품으로 등록되어 있으며 현재 미국을 비롯해서 일본에도 수출되는 인정받은 탈모관리 제품이 많기 때문이다. 아미치 0.3의 의약외품으로 정식 등록된 탈모예방 제품들은 국내 170여 개의 탈모 치료 전문병원과 의원에 공급되고 있다고 한다.

 

(주)다모생활건강의 두피관리 브랜드인 아미치 0.3의 유광석대표는 탈모를 예방하는데 있어서 무엇보다 중요한것은 초기에 전문적인 관리샵에서 관리를 받으며 탈모예방과 육모효과를 입증받은 식약청에 등록된 토닉과 샴푸등으로 홈케어 해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한다.

 

1주일에 전문관리샵에서 1~2회 정도 꾸준한 관리를 받으며 매일 매일 집에서 아침과 저녁으로 홈케어 해주는것도 중요하다고 말한다. 유광석대표는 연예인들의 경우에는 바쁜 스케쥴로 인해 충분한 휴식을 취하지 못하며 과다한 헤어제품 사용과 스트레스로 인해서 탈모에 더욱 노출될 수 밖에 없다고 한다.

 

 

성공창업으로 가는 실크로드 비즈플레이스 이건희 기자 / sdlcjd@hanmail.net

http://www.bizplace.co.kr/biz/content/n_view.php?seq_no=42214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전체 댓글 수 : 0
댓글쓰기
해당글에 대한 짧은 의견이 없습니다.

정말 삭제 하시겠습니까?

삭제하기 취소